수원시 권선구 세류1동, 치매 걱정 없는 안심 마을로

세류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치매파트너 양성 교육

안상일기자 | 입력 : 2024/06/11 [10:48]

▲ 수원시 권선구 세류1동, 치매 걱정 없는 안심 마을로


[미디어투데이=안상일기자] 세류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권선구치매안심센터는 10일 세류1동 행정복지센터 별관 임시회의실에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및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을 대상으로 치매인식 개선을 위한 치매파트너 교육을 진행했다.

이날 교육은 치매파트너의 역할 및 치매환자와 가족이 겪는 변화 등 치매환자의 증상을 이해하고 올바르게 대처하는 방법 등으로 구성됐다.

장미선 위원장은 “이번 치매 파트너 교육으로 우리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의 활동 영역이 확장되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우리가 먼저 치매환자와 가족을 배려하는 따뜻한 동반자가 되도록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교육에 함께 참여한 안순자 세류1동장은 “치매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개선하고 치매친화적인 지역사회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는 권선구치매안심센터 직원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치매는 남의 일이 아닌 우리 사회가 책임져야 할 공동의 문제로, 치매가 있어도 안심하고 편안하게 살아갈 수 있는 세류1동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