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의회 조원휘 의원 “자운대 개발 맞손, 민‧군 상생 기대”

국방부‧대전시 자운대 재창조 협력에 환영 뜻 밝혀 “대전 신성장 발판 마련, 군 생활환경 향상”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4/06/11 [16:09]

▲ 대전시의회 조원휘 의원 “자운대 개발 맞손, 민‧군 상생 기대”


[미디어투데이=안상일 기자] 국방부와 대전시가 10일 대전 자운대 재창조 사업 추진 업무협약을 맺은 데 대해 대전시의회 조원휘 의원(국민의힘, 유성구3)이 환영의 뜻을 밝혔다.

조 의원은 11일 “지역구인 자운대에 도시 발전에 필요한 성장 거점을 확보하고, 군 기반시설 확충을 통해 생활환경을 개선할 수 있어 이번 협약은 민‧군이 상생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환영 의사를 표명했다.

자운대 재창조는 대전 유성구 자운동 일대에 주둔하고 있는 군부대를 재배치하고 유휴 부지를 개발하는 사업이다. 공간 재창조를 통해 대전 북부권의 신성장 거점을 조성하고 시민과 군인가족을 위한 각종 문화체육시설을 마련할 계획이다.

국방부와 대전시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민‧군 상생을 위한 업무협약’을 지난 10일 체결했다. 이와 함께 앞으로 민·군 상생협의회를 꾸려 구체적인 사항을 협의해 나가기로 약속했다.

조 의원은 “이번 협약으로 개발부지 부족으로 성장 한계에 부딪혔던 대전의 숨통이 트이게 됐다”며 “민‧군이 함께 발전하는 멋진 선례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