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효자동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반찬 나눔’ 실천

직접 담근 열무김치 저소득 어르신 100가구에 전달

안상일기자 | 입력 : 2024/06/14 [14:00]

▲ 고양시 효자동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반찬 나눔’ 실천


[미디어투데이=안상일기자] 고양특례시 덕양구 효자동 새마을부녀회에서는 지난 6월 13일 관내 취약계층을 위한 ‘사랑의 반찬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부녀회 회원과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등 14명이 참여했다. 열무김치를 담그기 위해 이른 아침 재료 손질부터 시작해 오후 4시가 넘어서야 음식을 완성했다.

새마을부녀회에서 정성을 담아 마련한 열무김치는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및 부녀회원들이 저소득 어르신 100가구에 직접 방문하여 전달하며 어르신들의 안부를 살폈다.

최현숙 새마을부녀회장은 “외로울 수 있는 우리 이웃들에게 든든한 한 끼가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 이웃들에게 지속적인 관심과 정을 나눠가겠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7월의 '봉포해변'을 즐기는 사람들
1/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