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상록구노인복지관 환경개선 리모델링 지원

노인복지관 승강기 신설·노후창호 교체 등 환경개선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2/11 [09:31]
    안산시, 상록구노인복지관 환경개선 리모델링 지원

[미디어투데이] 안산시는 상록구노인복지관을 찾는 어르신들의 이용편의를 위해 승강기 신설과 노후창호 교체 등 환경개선사업을 진행했다고 11일 밝혔다.

상록구 성포동에 위치한 상록구노인복지관은 하루 평균 800여명의 어르신들이 이용하는 교육·문화공간으로 1992년도에 건립된 구관과 2011년 건립된 신관으로 이뤄져 있다.

신관에는 승강기가 설치돼 어르신들이 편리하게 이용하고 있으나, 구관은 설치되지 않아 승강기 추가 설치는 그동안 복지관 이용 어르신들의 숙원이었다.

시는 지난해 9~12월 승강기 신설과 노후창호 전면교체, 출입구 경사로 설치 및 보도블록 교체 등 어르신들의 편의를 높이기 위해 시비 2억8천여만원을 투입해 환경개선 사업을 추진했다.

시의 환경개선사업으로 어르신들의 보행환경이 개선되고 기존 47개의 노후 창호를 이중창으로 전면 교체해 단열 및 소음방지가 향상돼 어르신들이 보다 편리하게 복지관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전날 강화된 엘리베이터법으로 승강기안전공단의 검사가 지연돼 지난달 30일 완성검사를 마친 승강기는 개통식을 갖고 어르신들의 환호 속에 정상운행에 들어갔다.

복지관 관계자는 “거동이 어려운 어르신들이 수업을 위해 계단을 오르내리기가 불편함이 있었는데 안전한 엘리베이터가 설치돼 매우 기쁘다”고 전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어르신들의 숙원이었던 경사로와 승강기 설치로 복지관을 보다 편리하게 이용하셨으면 하고 노후 창호교체로 따뜻한 겨울을 보내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복지관 환경개선사업 등 노인복지 서비스 향상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