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공공병원으로 선정’

2020년 2월 25일 한국능률협회컨설팅 조사결과 발표

안정태 기자 | 입력 : 2020/02/28 [15:27]

고용노동부


[미디어투데이] 근로복지공단은 28일 서울합동청사 회의실에서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최우수 공공병원으로 선정되어 인증패를 수여 받았다.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조사는 한국능률협회컨설팅에서 2004년 국내에서 유일하게 기업 전체의 가치 영역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조사모델을 개발해 발표한 것으로 올해 17년째를 맞이하고 있다.

공단 병원은 의료 질 서비스 우수, 고객만족노력, 사회공헌 등 세부평가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 공공병원 부문 1위’에 선정되어 최고의 공공병원 운영기관임을 인정받았다.

공단은 산재노동자의 재활과 사회·직업복귀 촉진 등을 위해 설립된 공공기관으로 전국 10개 직영병원과 2개의 의원을 운영하고 있다.

재활전문센터를 인천 등 8개병원에 설치해 산재노동자의 집중치료 및 통합재활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산재의료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작년에 서울 외래재활센터를 설치했고 올해도 확대할 예정이다.

또한, 국민 간병비 부담경감, 입원서비스 질적 수준 제고를 위해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사업을 17년도부터 참여해 현재 인천 등 7개 병원에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국가지정 선별진료소가 설치된 7개 공단병원은 최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역 보건소와 긴밀히 연계해 지역 주민 안전과 감염병 차단을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강순희 이사장은 “이번 수상을 계기로 산재노동자 뿐만 아니라 지역주민이 믿고 이용할 수 있는 공공병원으로서의 역할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