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평택상담소 버스교통 대책 검토 결과 보고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0/03/31 [16:21]

경기도의회 평택상담소 버스교통 대책(안) 검토 결과 보고


[미디어투데이] 오명근 도의원은 지난 30일 경기도의회 평택상담소에서 경기도교통국 박태환 국장, 경기도주택국 팀장, LH 토지공사, 평택시 건설교통국장, 고덕신도시 상가 주민 대표와 함께 버스교통 대책 검토 결과 보고 및 교통체계 변경 요청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경기도 교통국 박태환 국장은 “청북신도시 주민 건의사항 결과보고에 대해 노선 주정차 관련 및 안중, 평택대학교 정류소 신용카드 발권기 설치 완료와 지제역~강남역 M버스에 대해 2회 증차에 대한 협의를 완료했고 진위역 정차에 대해서는 추후에 수요가 생기면 추가로 신설하는 쪽으로 검토해보겠다”고 설명했다.

평택시 건설교통 국장은 “주차난이 심각한 소사벌지구 해결방안으로 민간주차장 매입에 대한 재검토를 하겠다”고 답변했다.

고덕 신도시 상가 주민 대표는 교통 신호 체계 문제점에 대한 개선 및 학교 설립, 분수공원 설치를 건의함에 따라 오명근 의원은 LH공사 담당자에게 계획안을 서면으로 작성해 추가적으로 주민들과 다시 협의할 것을 요청했다.

또한 오명근 의원은 “오늘 건의된 사항들은 LH 토지공사와 경기도 공공주택담당자 및 평택경찰서 평택시청, 관계자들과 충분한 협의를 통해 주민들의 민원사항이 신속히 처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대해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