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의회 '광명형 뉴딜연구회' ,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연구용역 중간 보고회' 개최

안상일 기자 | 입력 : 2021/10/25 [20:36]

 

  

 

[ 미디어투데이/ 광명 = 안상일 기자 ] 광명시의회 의원연구단체인 광명형 뉴딜연구회(대표 한주원 의원)가 25일 의회 3층 운영위원실에서 「기후위기 비상상황의 정의로운 전환을 위한 시민주도 참여방안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하였다.

 

광명형 뉴딜연구회는 탄소중립 실천으로 소중한 지구를 지키자는 의미로 한주원, 김윤호, 이일규, 조미수, 현충열 의원이 구성한 연구단체이다.

 

이번 용역은 기후위기의 책임과 해결에 차등점이 있다는 점을 인정하고 온실가스 배출 감소와 사회정의 구현을 실천할 수 있는 정의로운 전환을 위하여 시민주도 참여방안을 과업으로 시행된다.

 

뉴딜연구회는 2050 탄소중립을 최종목표로 광명시에서 시행하고 있는 2030 에너지계획에 대한 문제점과 현실을 지적하고, 정의로운 전환을 위해 광명시 개인, 단체, 마을 단위에 지원할 수 있는 인센티브 필요성에 대한 심도있는 토론을 진행하였다.

 

이번 보고회에서는 기후대응으로 ▶강력하고 획기적인 탄소감축 계획과 예산수립 필요 ▶공공교통과 자전거를 통한 교통부문의 온실가스 감축 ▶기후위기 대응 관련 컨트롤타워의 역할을 할 수 있는 기후위기대응위원회 구성, 정의로운 전환과 시민 참여로는 ▶기후위기 대응 정책의 수혜자를 주변화 되어있는 사회집단과 중저소득층으로 선언 ▶모든 사업의 계획·실행·평가에 시민참여 의무화 ▶기후에너지활동가 발굴 및 지원 등을 제안하였다.

 

「기후위기 비상상황의 정의로운 전환을 위한 시민주도 참여방안 연구용역」은 기후에너지과 및 시민단체, 광명시 시민들의 의견을 반영 및 보완하여 11월에 최종보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물의정원' 황화코스모스가 빚은 가을풍광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