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수구, 장애인복지시설 인권실태 전수조사

피해 의심자 분리 조리·심층 면담, 수사 의뢰·행정 처분 등 조치

안정태 기자 | 입력 : 2022/01/20 [11:57]

연수구, 장애인복지시설 인권실태 전수조사


[미디어투데이=안정태 기자] 연수구는 지역 내 장애인복지시설 이용자와 종사자를 대상으로 연수구와 인천 장애인권익옹호기관이 합동으로 인권실태 전수조사를 실시한다.

지난해 8월 장애인 주간보호센터 내 발생한 학대, 사망사건 관련해 같은 해 9월 실시한 인천시 인권실태 조사의 보완적인 성격으로 조사 대상을 확대하고 조사 내용도 구체화해 진행한다.

지난해 12월 연수구와 인천장애인권익옹호기관 관계자는 조사에 관해 협의했고 올해 1월부터 약 2달간 연수구 내 장애인복지시설 종사자와 이용자를 대상으로 대면 설문조사 형식으로 실시한다.

설문 과정에서 피해 의심자가 발생될 경우 즉시 이용자와 분리 조치·심층 면담을 실시하고 면담을 통해 인권침해사실이 확인될 경우 수사 의뢰, 행정처분 등의 조치를 실시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연수구 내 장애인복지시설 인권실태 전수조사를 통해 장애인이 행복하고 안전하게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예방하고 장애인에 대한 차별 없는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