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팔달구‘가족․친지 설 선물은 전통시장에서 구입하기 운동’및 물가안정 캠페인 추진

안정태 기자 | 입력 : 2022/01/21 [11:08]

팔달구‘가족․친지 설 선물은 전통시장에서 구입하기 운동’및 물가안정 캠페인 추진


[미디어투데이=안정태 기자] 수원시 팔달구는 우리 민족 고유의 설명절을 맞이하여, 코로나 19 감염증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하여 전통시장 상인회장단과 공직자들이 함께 참여하는 ‘가족‧친지 설 선물은 전통시장에서 구입하기 운동’ 과 아울러 ‘설맞이 물가안정 캠페인’ 을 벌였다.

이 운동은 최근 코로나 19 감염증 확산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소상공인들에게 힘과 용기를 북돋워드리고 지역경제를 살리는 동시에 물가안정을 도모하여 편안한 설 명절을 맞이하고자 추진하게 되었다.

‘가족‧친지 설 선물은 전통시장에서 구입하기 운동’은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예방을 위한 고향방문을 자제하여 건강한 명절을 보내고, 아울러 관내 전통시장에서 판매되는 상품, 즉 포장순대 및 떡, 한과, 건강식품, 생활한복 등을 구입하여 고향의 부모‧친지에게 선물로 대신 인사하기가 주요 내용이다.

또한 팔달구는 최근에 공산품을 비롯한 농축수산물 가격의 급등에 따른 ‘설 맞이 물가 안정 캠페인’을 동시에 추진하여 시민들이 건강하고 편안한 설 명절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다.

김현광 구청장은 관내 전통시장인 지동시장, 미나리광시장, 못골종합시장을 방문하여 물품을 구입하며 상공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였으며 “코로나 19 감염증 확산에 따라 전통시장 및 골목상권 등 소상공인들이 많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지역상권 활성화와 설맞이 물가 안정을 위해 민관이 힘을 모아 어려운 상황을 함께 슬기롭게 극복하자”고 격려하였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