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행안부형 마을기업 2개 기업 선정

김광수 기자 | 입력 : 2022/04/05 [10:42]

광양시, 행안부형 마을기업 2개 기업 선정


[미디어투데이=김광수 기자] 광양시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22년 행안부형 마을기업 공모사업’에서 광양시 마을기업 ㈜네이처프럼이 2회차 재지정 마을기업으로, 유한회사 광양매실한과가 1회차 신규 마을기업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마을기업’은 지역주민이 마을 단위의 기업을 설립해 각종 지역자원을 활용한 수익사업을 통해 공동의 지역문제를 해결하고, 소득과 일자리를 창출해 지역공동체 이익을 효과적으로 실현하는 사업이다.

마을기업으로 지정되면 마을기업 운영에 필요한 운영비, 시설비, 자산취득비 등을 지원받을 수 있으며 1회차에는 5천만 원, 2회차 3천만 원, 3회차 2천만 원의 보조금을 받게 된다.

공모에 선정된 ㈜네이처프럼은 광양의 특산품인 매실을 이용한 매실 가공품을 제조·판매해 매실농가의 소득에 기여하는 등의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유한회사 광양매실한과는 매실을 이용한 한과 등 디저트가 주 상품으로, 아이에게도 안심하고 먹일 수 있는 건강한 먹거리를 판매하는 기업이다.

박종태 투자일자리과장은 “올해도 공모사업의 다양화를 통해 지역의 문제를 주민 스스로 해결하는 지역공동체가 활성화되고 한 단계 성장하기를 바란다”며, “오는 4월 11일까지 모집하는 전남형 예비 마을기업 공모사업에서도 다양한 기업이 선정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심산유곡深山幽谷 - 산과 계곡을 즐기는 사람들 ...,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