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전국여성정책네트워크,“강화된 지역 성평등 정책 추진체계를 요구한다.”

안정태 기자 | 입력 : 2022/05/17 [08:45]

인천시 전국여성정책네트워크,“강화된 지역 성평등 정책 추진체계를 요구한다.”


[미디어투데이=안정태 기자] 5월 14일 오후 1시 서울에서 전국 16개 광역지자체 산하 여성가족정책연구기관인 전국여성정책네트워크 협의체가‘지역 성평등 정책 추진 체계 강화 방안’을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토론회는 이현애 전국여성정책네트워크 회장(2022년 회장기관: 인천여성가족재단) 및 회원기관의 기관장과 연구진들이 한 자리에 모여, 지역 성평등 정책의 추진 성과와 여건을 기탄없이 논의하였다.

최근 여성가족부 폐지 및 지방선거를 앞두고 전국여성정책네트워크는 우리사회는 여전히 구조적 성차별이 존재하고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돌봄과 노동에서의 성별임금격차 등 다양한 영역에서의 차별과 불평등은 심화되었고 저출산·고령화 사회, 1인 가구 증가 등 다양한 가족형태가 변화되면서, “성평등 정책은 강화되어야 한다”고 한목소리를 냈다.

여성가족정책 분야에서 성불평등을 개선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지방자치단체장의 의지가 중요하고, 중앙(여성가족부)의 성평등 추진 체계 기능과 역할이 강화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누구도 소외되거나 배제되지 않고, 서로가 서로를 돌보는 평등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전국여성정책네트워크는 지역의 상황과 여건을 함께 공감하고 상생할 수 있도록 연구와 포럼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협력할 것을 약속하였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