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반려동물이 예쁜 만큼 펫티켓을 지켜줘야 이웃과 화목하죠"

수리동 주민자치회 주관, 수릿길과 관내 공원에서 펫티켓 지키기 캠페인 열어

안상일기자 | 입력 : 2022/07/07 [09:46]

수리동 주민자치회 위원들이 캠페인 실시 후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미디어투데이=안상일기자] 군포시 수리동 주민자치회는 지난 7월 6일 수릿길에 반려동물 배변봉투함을 설치하고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만들기 캠페인을 벌였다.

수리동 주민자치회 주관으로 실시된 이번 활동에는 주민자치회 위원 25여명이 참여하여 반려동물을 키우며 지켜야 할 에티켓을 담은 피켓을 들고 수릿길과 둔전공원, 초막골생태공원을 돌며 펫티켓 문화를 홍보하였다. 특히 반려동물을 키우는 위원들은 반려동물과 함께 캠페인에 참여하여 지나가던 주민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한, 수리동 주민자치회는 수릿길 입구 등에 반려동물 배변봉투함을 설치하여 견주들이 반려견과 산책 중에 배변봉투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하였다. 봉투는 환경을 생각하여 친환경 생분해 봉투를 비치하였으며, 봉투 잔량을 확인하여 지속적으로 공급하고 유지 관리할 예정이다.

고진해 주민자치회장은 “수릿길에 반려견과 산책 나오는 주민들이 많은데 배변봉투를 준비하지 못한 분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배변 방치로 인한 주민들의 불쾌감을 해소하기 위해 배변봉투함을 설치했으며,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정착을 위한 펫티켓 홍보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김진이 수리동장은 “배변봉투함 설치로 수릿길이 더욱 쾌적하고 아름다운 산책길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반려동물을 키우는 인구가 늘어나는 만큼 이번과 같은 펫티켓 캠페인을 통해 반려인과 비반려인이 서로를 배려하는 성숙한 반려 문화가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사는 2022년 주민참여예산사업으로 추진되었으며, 이는 2021년 수리동 주민총회 마을 의제 중 주민들의 투표를 통해 선정된 사업이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