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의회, 제주도 의정 연수 전격 취소

안상일기자 | 입력 : 2022/08/12 [18:03]

포천시청


[미디어투데이=안상일기자] 포천시의회는 17일부터 19일까지 예정됐던 제주도 의정연수를 전격 취소했다.

이번 연수는 9.14일부터 예정되어 있는 제166회 제1차 정례회 행정사무감사를 대비하고 성공적인 의정활동을 위해 제주도에서 의정연수를 진행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지난 8일부터 계속된 폭우로 인해 포천 관내에 큰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도로 침수 및 농가에 농작물 피해 등이 잇따라 발생되었다.

또한, 다음주에도 집중호우가 예상되고 있으며 “읍면동 주민과의 공감소통간담회”가 계속 추진 중에 있기에, 간담회를 통해서 지역 주민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지역 민원사항 해결 및 수해현장 점검에 집중하고자 전격 취소를 결정했다.

서과석 의장은 “효율적인 의정활동을 위해 연수를 통한 교육도 중요하지만 현재 시점에서는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현장을 찾아 상황을 살피고, 읍면동 주민과의 소통간담회에 참석하여 주민들의 의견을 들으며 집중호우에 따른 신속한 피해 복구와 지원이 이뤄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울진.후포항에서 바라 본 동해바다
1/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