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정거래위원회, 플랫폼 자율기구 출범식 개최

안상일기자 | 입력 : 2022/08/19 [12:26]

공정거래위원회


[미디어투데이=안상일기자] 8.19일 오전 10시 한국인터넷기업협회 대회의실에서'플랫폼 민간 자율기구 출범식'이 개최되었다.

금번 출범식에는 플랫폼 사업자·입점업체·소비자·종사자 등과 관련된 주요 협회·단체와 기업이 참석하여, 향후 플랫폼 자율기구 분과별 운영계획 및 자율규제 추진방향 등에 대해 논의했다.

또한, 기획재정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고용노동부, 중소벤처기업부, 공정거래위원회, 방송통신위원회, 개인정보보호위원회 등 플랫폼 관계부처도 출범식에 참석하여 민간 의견을 청취했다.

플랫폼 자율기구는 민간 스스로 자율규제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구성된 논의기구로서, 민간이 주도하여 운영하고 정부는 정책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금번 출범식 이후 분야별 구체적 이슈를 논의하기 위한 분과별 회의체도 본격적으로 가동될 예정이다.

다만, 금번에 논의된 분과별 운영계획은 자율규제 논의를 개시하기 위해 임시로 마련한 방안으로, 실제 각 분과를 운영하는 과정에서 민간 참석자들이 자율적으로 변경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이다.

분과별 운영계획과 관련하여,갑을, 소비자·이용자 분과는 오픈마켓·배달앱 등 업종별로 기업, 입점업체·소비자·종사자단체 등이 참여하는 회의체를 구성하여 자율규제 방안을 논의하자는 의견이 제시되었다.

한편, 전반적인 종사자·입점업체·소비자 보호 이슈를 다룰 필요성도 제기되어, 관련된 협회·단체, 기업 등이 주기적으로 모여 다양한 현안을 논의해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데이터·AI 분과는 데이터·AI의 투명성·신뢰성 확보, 개인정보 보호 등과 관련하여, 정부·기업·전문가 등이 협업하여 세부적인 자율규제 방안을 도출해나가자는 의견이 제시되었다.

ESG 분과의 경우 정부·기업·전문가 등이 협업하여 플랫폼이 사회가치 창출에 기여하고, 자율적으로 거버넌스를 개선해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모색해나갈 예정이다.

정부는 금번 출범식을 통해 플랫폼 자율규제 및 자율기구 운영에 대한 민간의 기대와 우려, 다양한 의견을 폭넓게 청취하였으며, 자율기구가 민간 이해관계자들간 소통 창구로서 제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정부도 논의 과정을 적극 지원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플랫폼 분야 자율규제는 다양하고 급변하는 플랫폼 분야에 대한 새로운 시장규율 거버넌스를 정립하는 것으로,자율기구를 기반으로 한 이해관계자 간 적극적인 소통·협력과, 인센티브 제공 등 정부의 정책적 뒷받침을 통해 실질적인 성과를 거두어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울진.후포항에서 바라 본 동해바다
1/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