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민선 8기 출범 후 첫 간부 회의 실시

주광덕 시장, 시민의 목소리를 잘 듣고 진심을 담은 신속한 소통과 행정혁신 주문

강신균기자 | 입력 : 2022/08/19 [15:58]

남양주시, 민선 8기 출범 후 첫 간부 회의


[미디어투데이=강신균기자] 남양주시는 19일 시청 여유당에서 시정 주요 현안과 중요 사업을 공유하고 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실국소장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주광덕 남양주시장이 취임 후 처음 주재하는 정기 간부 회의로, 실국소장과 남양주도시공사 사장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최근 집중 호우로 발생한 수해와 관련해 △저지대 마을 제방 보강 사업 및 상하수 시설물 복구 △호우 피해 복구 현황 및 향후 계획 △코로나19 재유행 상황 속 일반 의료 체계 전환에 따른 대응 계획 △임시선별검사소 설치 추진 등 총 24건의 안건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주광덕 시장은 이번 회의를 통해 각 부서에서 추진 중인 주요 사업의 진행 상황을 확인하고 문제점을 파악해 관련 실국소장과 대책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공무원들에게 시민의 목소리를 잘 듣고 진심을 담은 신속한 소통과 행정혁신으로 진정성 있는 ‘시민시장시대’를 만들어 갈 것을 주문했다.

주 시장은 “시민의 기대를 넘어서는 ‘상상 더 이상 남양주’를 실현하기 위해 반드시 첨단산업 유치를 이뤄내서 부자도시를 만들어야 한다. 사명감을 갖고 총력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하며, “다핵 도시의 특성을 감안해서 다수의 시민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실용성과 통합에 기반을 둔 행정을 추진해 나가자.”고 말했다.

한편, 시는 매월 첫째 주에는 확대 간부 회의, 둘째 주에는 남양주도시공사 업무 보고회, 셋째 주에는 실국소장 회의를 열고 공직 사회 내 소통과 협업의 분위기를 조성해 주요 현안 사항을 공유할 계획이며, 오는 31일에는‘공약 사항 보고회’를 통해 민선 8기 공약 사항을 확정할 예정이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울진.후포항에서 바라 본 동해바다
1/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