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성주재단과 함께 돌봄가족 지원을 위한 바자회 개최

25일 과천시민회관 대극장 로비에서 MCM 정품상품 70% 할인 판매하는 바자회 열려

안상일기자 | 입력 : 2022/08/19 [16:00]

성주재단과 함께 돌봄가족 지원을 위한 바자회


[미디어투데이=안상일기자] 과천시는 과천시여성비전센터, 성주재단과 함께 오는 25일 과천시민회관 대극장 로비에서 돌봄 가족 지원을 위한 바자회를 연다고 19일 밝혔다.

바자회는 당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진행되며, 가방, 지갑, 의류, 신발 등 MCM 정품상품을 7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바자회에서 얻은 판매 수익금의 일부는 과천시종합사회복지관을 통해 과천 지역 내 돌봄이 필요한 가족을 지원하는 데에 쓰일 예정이다.

성주재단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2009년 설립한 비영리 여성복지재단으로 현재 글로벌 여성 지도자 교육, 소외계층 지원, 문화예술 후원 등 다양한 후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신계용 과천시장은 “이번 바자회가 지역 내 나눔문화 확산을 위한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 생각한다”라며 “판매물품을 후원해준 성주재단과 바자회를 주관하는 과천시여성비전센터에 감사드린다. 많은 시민 여러분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울진.후포항에서 바라 본 동해바다
1/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