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소방서, 폭우로 고립된 주민에 도움의 손길

안상일기자 | 입력 : 2022/08/19 [16:24]

가평소방서, 폭우로 고립된 주민에 도움의 손길


[미디어투데이=안상일기자] 가평소방서는 19일 오전 11시경 불어난 계곡물로 귀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70대 노인의 안전 귀가를 도왔다고 전했다.

지난 11일 폭우로 인해 평소 건너던 길이 끊겨 집에 고립되었는데 식료품 및 의약품이 다 떨여져 힘든 상황이라 도움을 줄 수 있냐는 자체 신고를 받고 출동하여 안전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도왔다.

19일 오전 11시경 소방경 이기욱(조종119안전센터장)은 인근지역 순찰을 하던 중 아직 불어난 물로 길이 끊겨있는 것을 확인하고 위 주민의 안부를 확인했다. 주민은 맨몸으로는 물을 건너는게 가능해 물건을 사러 나왔지만 물건을 구입하고서는 건널 수 없어 오도 가도 못하는 상황이라 전했다.

상황을 파악한 조종119안전센터 직원은 곧바로 현장으로 찾아가 로프를 설치하고 구명조끼 등 안전장비 착용을 돕고 주민이 안전하게 물을 건널 수 있도록 도움을 주었다.

배영환 가평소방서장은 “출동 1건으로 그치지 않고 지속적인 주민들과의 소통으로 주민들의 안전을 생각하는 대원들이 있기에 더 안전한 가평이 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가평소방서는 항상 주민들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울진.후포항에서 바라 본 동해바다
1/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