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2025년 도시관리계획 재정비 착수

안상일 기자 | 입력 : 2019/05/13 [11:45]
    오산시


[미디어투데이 = 안상일 / 안정태 기자] 오산시는 2025년을 목표로 하는 도시관리계획 재정비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도시관리계획 재정비는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도시여건 변화를 반영하고 상위계획과의 정합성을 위해 5년마다 도시계획을 정비하는 중기계획으로 앞으로 기초조사, 주민공람, 각종 위원회 등의 행정절차를 거쳐 내년말 중 완료할 예정이다.

이번 도시관리계획 재정비는 현재 오산시에서 수립중인 ‘2035년 오산도시기본계획’의 승인 결과를 토대로 해 용도지역·지구·구역, 지구단위계획, 도시계획시설 등을 전면 재검토하게 되며, 특히 내년 시행될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 실효에 적극 대처해 집행계획 등의 관리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계획은 도시의 양적·외향적 성장에 치중하기보다 시민들이 체감하는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의견을 수렴·검토해 현실성과 집행력을 높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