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2024학년도 진로진학 입시 설명회' 성황리 마쳐

현 초‧ 중학생을 위한 입시전략 큐레이팅 및 오픈 멘토링 로드맵 전략 제시

안상일기자 | 입력 : 2023/11/20 [12:17]

▲ 오산시, ‘2024학년도 진로진학 입시 설명회’성황리 마쳐


[미디어투데이=안상일기자] 오산시는 지난 1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2024학년도 오산시 진로진학 2차 입시설명회’가 초중생과 학부모 500여 명의 큰 호응을 얻으며 마무리됐다고 밝혔다.

지난 9월 고등학생 대상 입시설명회에 이어 진행된 이번 설명회는 1부와 2부로 나눠 진행된 가운데 초중생들을 대상으로 한 ‘설명회’와 학생과 학부모 눈높이에 맞춘 로드맵을 제공하는 ‘오픈 멘토링’까지 마련하여 참석자들에게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구성했다.

1부 설명회에서는 윤윤구 EBS대표 강사가 마이크를 잡아 ▲2027~2029년 입시전략 큐레이팅 ▲학습에 대한 이해 ▲입시의 이해 ▲고교학점제의 이해 등을 3시간 동안 참석자들의 눈높이에 맞춰 알기 쉽고 상세히 설명하며 맞춤형 전략을 제시했다.

2부에서는 현재 서울대·연세대·고려대·서강대·이화여대·한양대학교에 재학 중인 11개 학과의 대학생들이 멘토로 참여하여 합격 및 공부 비법, 대학교 생활 등을 초중생들에게 알려주며 현장에서 직접 소통했다.

설명회에 참석한 한 중학생은 “2028 대학입시제도 개편안 발표로 걱정이 많았는데 오늘 설명회를 통해 자신감이 생겼다”며 “무엇보다 관심분야인 바이오 분야의 멘토를 만나 합격 비법까지 알게 됐으니 흔들림 없이 비전을 설계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권재 오산시장은 “정부가 미래인재 양성에 기여하고자 입시제도 개편을 준비하듯 오산시도 오산의 학생들이 대한민국을 밝히는 미래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발 빠르게 준비하고 있다”며 “인공지능(AI)교육, 명예의 전당뿐 아니라 오산의 미래인재 양성에 마중물이 될 진로진학 분야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살랑바람이 싱그러운 '옥상정원'
1/2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