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공무원, 2017년 제19회 경기공무원대상 수상

이병철 재건축팀장, 기술분야 선정 영예

안정태 기자 | 입력 : 2018/01/05 [11:44]

▲ 이병철 재건축팀장     © 사진 = 의왕시청 제공

[의왕 = 안상일 / 안정태 기자]의왕시 건축과에 근무하는 이병철 재건축팀장이 2017년 제19회 경기공무원 대상을 수상했다.

경기공무원대상은 지난 1999년 신설돼 올해 19회째를 맞이하고 있으며, 도와 시·군의 5급 이하 공무원을 대상으로 도민의 복리증진과 지역사회 공헌에 앞장선 공·사생활에서 모범이 되는 공직자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경기도 공무원이 받을 수 있는 가장 영예로운 상으로 꼽힌다.

제19회 경기공무원 대상은 행정·기술·소방·연구·봉사 등 총 5개 분야에서 1명씩 선정했으며, 이병철 팀장은 기술분야 수상자로 선정돼 시상금 300만원과 함께 앞으로 해외연수 지원 및 성과상여금 최고등급을 받게 된다.

이병철 팀장은 평소 열정적이고 탁월한 업무추진 능력뿐만 아니라 주변 동료 및 이웃과의 관계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아 왔으며, 그동안 다양한 아이디어를 발굴하며 시 발전에 많은 기여를 했다.

특히, 이 팀장이 제안한 ‘공동주택단지 내 단지둘레길 조성사업’은 시가 개발추진중인(계획된) 39개소 대규모 주택개발사업을 대상으로 추진되고 있으며, 현재까지 11개 단지의 사업시행인가 인·허가에 반영됐다.

이번 사업은 시의 재정부담을 크게 줄이고, 입주민의 건강 증진과 정주환경을 개선하는데 큰 성과를 거둔 시책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병철 팀장은 수상소감으로 “과분한 상을 받게 돼 감사하며, 함께 열심히 일하면서 협력해준 부서 직원들에게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며,“앞으로도 맡은 업무에 최선을 다해 의왕시가 발전하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